빙하가 녹아 만들어진 강
© Eric Parker
Kayaking

카약 하기에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장소 6곳

세계 최고의 카약 선수들이 꼽은 가장 스릴 넘치는 강 6곳
Sports Editor 씀
에 게재됨
이 세상에는 수많은 강이 있습니다. 그중 가장 카약 하기에 가장 재미있는 곳은 어디일까요? 전문 카약 선수들이 직접 고른 강 6곳을 소개합니다.

1. 리틀 화이트 살먼 강

폭포를 타고 있는 에반 가르시아
폭포를 타고 있는 에반 가르시아
카약 선수: 라파 오티즈(Rafa Ortiz)
위치: 미국 워싱턴 리틀 화이트 살먼 강(Little White Salmon River, Washington State, USA)
특징: 급류의 연속
"리틀 화이트 살먼 강은 '카약의 성지'입니다. 저 역시 지금까지 노를 저어본 강 중에 가장 좋다고 생각합니다. 카약 타기에 좋은 급류가 연속적으로 계속됩니다. 이곳은 카약 경험이 많지 않은 사람에게는 위험하니 조심하세요!"

2. 클렌데닝 강

빙하가 녹아 만들어진 강
빙하가 녹아 만들어진 강
카약 선수: 누리아 뉴면(Nouria Newman)
위치: 캐나다, 밴쿠버, 클렌데닝(Clendenning, BC, Canada)
특징: 먼 거리, 차가운 물, 화강암 바닥
"이곳은 거리가 멀어서 가려면 먼저 수상기(수상에서 이착륙 가능한 비행기)를 타야 합니다. 그런 다음 호수에서 노를 저어 가야 하고, 그 후에는 카약을 지고 하이킹을 해야 합니다. 하지만, 카약을 타면서 보게 될 아름다운 전망으로 힘들었던 여정을 한 번에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."
"또한 이곳에는 빠르게 내려가기 좋은 화강암 미끄럼틀이 있습니다. 카약 전문가들에게는 위험하지만 재미있는 장소입니다."

3. 산토 도밍고 강

따뜻한 물과 괴물같은 급류
따뜻한 물과 괴물같은 급류
카약 선수: 아니올 세라솔즈(Aniol Serrasolses)
위치: 멕시코, 치아파스, 산토 도밍고(Santo Domingo, Chiapas, Mexico)
특징: 가파르고 어려운 코스
산토 도밍고 강은 멕시코 치아파스에서 남쪽으로 멀리 떨어진 곳에 있습니다. 이곳은 수준급의 기술이 필요한 곳입니다. 난이도로는 다른 어떤 곳과도 비교할 수 없습니다.
이곳은 제가 지금까지 카약 했던 장소 중 가장 가파르고, 어려운 곳입니다. 한계를 뛰어넘고 싶다면 세라솔즈 카약에 도전하세요.
Aniol Serrasolses

4. 노구에라 팔라레사 강

고난도의 테크닉이 필요합니다.
고난도의 테크닉이 필요합니다.
카약 선수: 맥심 리처드(Maxime Richard)
위치: 스페인, 노구에라 팔라레사(Noguera Pallaresa, Spain)
특징: 큰 파도
맥심 리처드가 가장 좋아하는 급류는 스페인 북부에 있는 노구에라 팔라레사 강입니다.
이곳은 큰 파도, 군데군데 얼어있는 강물, 그리고 굴곡진 물길로 유명한 강입니다. 차가운 물을 끊임없이 맞으며 25km 길이의 긴 강을 여행해야 합니다.

5. 베라크루즈 강

베라크루즈의 아름다운 폭포
베라크루즈의 아름다운 폭포
카약 선수: 대인 잭슨(Dane Jackson)
위치: 멕시코, 베라크루즈(Veracruz, Mexico)
특징: 큰 폭포
멕시코 베라크루즈는 가파른 급류와 큰 폭포가 있는 곳입니다. 전문 카약인들에게 이곳은 낙원입니다.
대인 잭슨이 가장 좋아하는 폭포는 트루채스(Truchas)폭포입니다. 이 큰 폭포를 따라 협곡으로 내려가면 20m 정도 되는 마지막 낙하지점이 기다리고 있습니다.
카약을 마치고 내려온 길을 다시 올려다보면 '초현실적'으로 느껴집니다.
Dane Jackson

6. 와이누이 강

폭우가 준 선물
폭우가 준 선물
카약 선수: 벤 브라운(Ben Brown)
위치: 뉴질랜드, 와이누이 강(Wainui River, New Zealand)
특징: 폭우 후에만 흐르는 급류
벤 브라운이 가장 좋아하는 강은 그의 고향 뉴질랜드에 있는 와이누이 강입니다.
와이누이 강은 특이하게도 폭우 후에만 흐르는 강입니다. 그래서 탈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습니다. 하지만 폭우 후에 흐르는 강물은 그야말로 완벽한 급류입니다.
제 마음속의 완벽한 강과 가장 비슷합니다. 그래서 와이누이 강은 폭우가 오길 기다려서 항상 찾아가는 곳입니다.
Ben Brown